+후원

홍성군에 화재안전산업 진흥시설 조성, 총 140억 원 투입

진흥시설 조성 예정지 조감도(왼쪽) 및 장비 배치도안

정부는 충청남도 홍성군 산단로에 화재안전산업 실증 고도화 진흥시설을 조성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2024년부터 2026년까지 3년간 총 140억 원을 투입하기로 결정했다. 예산은 기반 구축에 필요한 100억 원과 연구개발 과제비 40억 원으로 구성된다.

이번에 조성되는 진흥시설은 건축 자재 내화시험, 화재 대응 및 복구 등을 포함한 재난안전 기술과 제품에 대한 성능시험 및 평가, 연구개발, 국내외 판로개척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하게 된다.

행정안전부는 산·학·연·관이 협력해 재난안전산업을 육성하는 공모사업을 지난해부터 추진 중이다. 지난해 전북 지역에 침수안전산업 진흥시설을 첫 시설로 선정했으며, 올해는 두 번째로 지진안전산업 진흥시설을 선정해 조성을 시작했다.

이번에 선정된 충남 지역의 화재안전산업 실증 고도화 진흥시설은 세 번째로, 이를 위해 19일 충청남도청에서 첫 번째 회의가 열렸다. 이 시설은 국내 화재·가스감지기 및 소방설비 생산 기업에 성능시험·평가 서비스를 제공해 국외 인증 부담을 줄일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행안부는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와 해외 재난안전전시회 통합 한국관 지원 사업 등 여러 사업과 연계해 재난안전기업의 국내외 판로개척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의 총괄기관인 한국산업기술기획평가원은 사업 평가와 성과관리, 후속 조치 등 단계별 추진 상황을 관리하고, 향후 활성을 위한 행정·재정적 지원을 제공할 예정이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