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부산 2024’ 성황리에 폐막, 관람객 7만명 동원

아트부산 2024, 부산에서 열린 대형 국제 아트 페어가 성공적으로 끝나며 7만명이 넘는 관람객들을 끌어들였다.

이번 행사는 5월 9일부터 12일까지, 4일 동안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에서 진행되었다. 이번에는 13회째를 맞이한 이 행사로, VIP 프리뷰를 시작으로 개막을 알렸다.

전 세계 20개국에서 온 129개의 갤러리가 참가했으며, 행사 기간 동안 방문자 수는 총 7만여명에 달했다.

행사의 첫날에는 박형준 부산시장, 톰 탄디오(Art Jakarta의 디렉터), 정도련 홍콩 엠플러스 미술관의 부관장 등 국내외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취임 이후 아트부산에 첫 방문한 박 시장은 오프닝 리셉션에 이어 행사장을 둘러보기도 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메인(MAIN)’, ‘퓨처(FUTURE)’ 등 갤러리 부스 섹션을 비롯해 관람객을 위해 마련된 여러 프로그램들이 주목받았다. 특히, 국내외 미술계 전문가를 초청해 담론을 나누는 ‘컨버세이션스(CONVERSATIONS)’ 프로그램은 많은 참여를 이끌어냈다.

페어 첫날부터 다수의 갤러리가 판매 성과를 거둔 것으로 전해져, 행사의 성공을 예고했다. 이번 아트부산은 국제 미술 시장에 한국의 중요성을 재확인시키는 역할을 했다.

댓글 쓰기